경상북도 사회적경제지원센터는

사회적경제 플랫폼을 구축합니다!

사업평가를 통한 사업추진 방향 효율성과 사회적경제 성과지표를 개발 및 분석하여 사업 효율성을 제고합니다.

센터스토리

경상북도, 2023 사회적경제 활성화 포럼 개최
등록일
2023-07-14
작성자
경북사경센터
조회수
106
URL
202308_01.jpg


사회적경제 주간 맞아 ‘2023 사회적경제 활성화 포럼’ 개최

- 지역 브랜딩과 지역 정체성 재해석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경북도가 12일 대구대 본관 스카이라운지에서 ‘경북 주도 지방시대에 부응하는 사회적경제 역할’을 주제로 ‘2023 사회적경제 활성화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사회적 경제주간을 맞아 사회적경제 로컬 브랜딩에 성공한 다양한 사례를 살펴보며 경북이 주도하는 행복한 지방시대를 열고자 마련됐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박순진 대구대 총장, 박채아 경북도의원, 김재구 한국경영학회회장, 강대성 대한사회복지회장 등 학계·관련 전문가, 사회적기업가 100여명이 참석했다. 


202308_02.jpg
왼쪽부터 경상북도 경제부지사 이달희 /
대구대학교 총장 박순진 /
경상북도의회 의원 박채아 


포럼 행사는 지역소멸과 로컬리즘으로 경북의 사회적경제·체인지메이커의 역할에 대한 기조발제를 시작으로 로컬 아이덴티티의 재해석, 경북 로컬 브랜딩을 통한 사회적가치 실현에 대한 사례발표 후 참여 패널 토론으로 진행됐다. 


특히, ‘지역소멸과 로컬리즘’의 발제자인 전영수 한양대 글로벌사회적경제학과 교수는 지역사회의 시민조직, 공공과 영리의 중간지대에서 사회문제를 해결하려는 사회적경제조직 및 협력조직의 육성·지속성장의 필요성에 대해 언급했다. 


특히, 이날 포럼은 자발적 협력과 상호 원조, 민주적이고 참여적인 지배구조, 자율성과 독립성 원칙에 기반을 두는 사회적경제가 지역사회를 살리고 지속가능한 지방시대를 열고자 필수적이라고 한 목소리를 냈다. 


202308_03.jpg
1부. 지역소멸과 로컬리즘: 경북의 사회적경제/
체인지메이커의 역할

202308_04.jpg 
2부. 로컬 아이덴티티의 재해석 /
경북 로컬 브랜딩을 통한 사회적가치 실현


한편, 경북도는 현재 사회적경제 로컬브랜딩의 일환으로 ‘경북형 소셜문화관광 활성화’로 올해 개최되는 ‘마을기업 가치박람회’, 신한카드, 롯데 등 ‘대형유통플랫폼과의 협업을 통한 판로지원’등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지역의 사회적 목적을 위한 경제적 활동뿐만 아니라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이익과 연대를 지향하는 민주적 거버넌스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통해 경북이 주도하는 지방시대를 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202308_05.jpg